성시경 - 내가 너의 곁에 잠시 살았다는 걸
지운 줄 알았어 너의 기억들을
친구들 함께 모여 술에 취한 밤
네 생각에 힘들곤 해
그런 채 살았어 늘 혼자였잖아
한 때는 널 구원이라 믿었었어 멀어지기 전에
그것만 기억해 줄 수 있겠니
내가 너의 곁에 잠시 살았다는 걸
가끔 널 거리에서 볼까 봐
초라한 날 거울에 비춰 단장하곤 해
아프진 않니 많이 걱정돼 행복하겠지만
너를 위해 기도할게
기억해 다른 사람 만나도
내가 너의 곁에 잠시 살았다는 걸
웃을 수 없었어 널 보고 있을 땐
조그만 안식처가 되어 주었지 멀어지기 전엔
그것만 기억해줄 수 있겠니
내가 너의 곁에 잠시 살았다는 걸
가끔 널 거리에서 볼까봐
초라한 날 거울에 비춰 단장하곤 해
아프진 않니 많이 걱정돼 행복하겠지만
너를 위해 기도할게
기억해 다른 사람 만나도
내가 너의 곁에 잠시 살았다는 걸
아프진 않니 많이 걱정돼 행복하겠지만
너를 위해 기도할게
기억해 다른 사람 만나도
내가 너의 곁에 잠시 살았다는 걸